Back to All Events

Big Day South 2019: Club Realize

IMG_6546.JPG

펑크, 서프 락, 인디 팝, 오래된 로큰롤 음악 등을 좋아하는 친구들이 장전동 지하에 모여앉아 귀엽고 시끄러운 노래들을 지어 부릅니다.

Soumbalgwang mix punk, surf rock, indie pop, and rock ‘n’ roll. They make cute and loud music in a basement in Jangjeon.


IMG_6552.JPG

PAKK은 김대인과 박현석, 김태호로 구성되었고 2014년 5월에 시작한 한국 헤비 락 트리오입니다. 그들은 포스트락기반의 음악을 하며 그들의 고유한 소리를 그런지, 사이키델릭, 헤비니스와 함께 섞어 냅니다.

PAKK is a South Korean heavy rock trio formed by Kim Dae-inn, Park Hyun-seok, Kim Tae-ho in May 2014.
They are based on Post-Rock, and building their own unique sounds mixed with Grunge, Psychedelic, and Heaviness.


IMG_6547.JPG

17년 5월에 결성한,빙글빙글 좌충우돌 천방지축 바스타즈. 현대 사회를 살아가는 인간이라면 누구나 느끼는 여러가지 감정들을 그들만의 폭발적 에너지로 풀어낸다
쇼미더머니가 창궐한 이 시대에, 록밴드의 낭만을 아직까지 믿고있는 그들의 로망스를 느껴보자.

Reckless and lively band The Vastards formed in May, 2017. Their music expresses a mixture of emotions felt by people who live in modern society, performed with their own explosive energy. Even though the popularity of ‘Show Me The Money’ spreads in this generation, you can feel the romance of rock and roll from a band who still believes in it.


IMG_6548.JPG

서서히 흐르다가 때로는 폭발하는 들끓는 용암 같은 에너지를 내뿜는 혼성 록 듀오 밴 드<57>은, 윤준홍(기타/보컬)의 포효하는 보컬과 김 설(드럼/코러스)의 정제되지 않은 날 것의 드럼이 만나, 흔히 볼 수 없는 남다른 케미 속에 폭발한다

A mixed rock duo band that slowly flows and sometimes erupts in energy like seething lava, the roaring vocals of Yun Jun-hong (guitar / vocals) and the raw drums of Kim Seol (drums / chorus) explode in unusual chemistry.


IMG_6512.JPG
Earlier Event: 25 May
Big Day South 2019: Node Art
Later Event: 25 May
Big Day South 2019: Node Music